알림&소식마당 보도자료
  • 전기진흥회, 베트남 전력시장 진출 지원 세미나 22일 개최
  • 경영지원본부
  • 2019-03-25 13:08:49 (조회 : 1,228회)
전기산업계 신남방정책 핵심국가인 베트남 전력기자재 시장 진출을 위한 세미나가 열린다.

한국전기산업진흥회(회장 장세창)는 오는 22일 서울 코엑스 컨퍼런스룸에서 베트남 전력산업 시장 정보와 전력분야 FTA 활용방안 정보 등을 공유하는 지원 세미나를 개최한다.

베트남은 연평균 7%를 상회하는 경제 성장률에 따라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를 포함한 발전·송전 분야에 1480억 달러를 투자할 계획이다. 이미 국내 전력기자재 수출 4위국으로 지속적인 시장 확대가 예상된다.

이번 세미나에서 감상철 G&C Factory 사장은 '베트남 최근 전력산업 시장 조사 및 우리 업계 진출 방안'을, 김한솔 무역협회 FTA 종합지원센터 관세사는 '전력분야 FTA 활용 방안'을 각각 발표한다.

이어 전기산업진흥회와 한전, 발전공기업 6사, 코엑스 등이 공동 개최하는 '2019 한국-베트남 스마트전력에너지전신회' 설명회가 열려 현지 시장 진출을 위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베트남 전력기자재 진출 세미나 참가신청은 진흥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다.


저작권자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 글로벌 녹색성장 미디어 - 이투뉴스(http://www.e2news.com) / 이상복 기자 lsb@e2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