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센터 회원사 홍보
  • LS산전, 이탈리아 교두보로 유럽 자동화 시스템 시장 공략 나서
  • 경영지원본부
  • 2019-05-29 11:23:01 (조회 : 348회)
LS산전이 유럽 시장 공략을 본격화한다.
LS산전은 이탈리아 최대 자동화 시스템 전시회에서 G100 드라이브, 양산 예정인 Metasol VCB(진공차단기) 등 자동화와 전력기기 신제품을 대거 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이탈리아 파르마 국제 자동화 시스템 박람회(SPS IPC Drives Italy 2019)는 28일~30일까지 파르마(Parma)에서 열리고 있다.

올해 9회째인 종합 자동화 전시회로서 매년 1000개 이상의 업체가 참가하고 10만명 이상이 참관하는 대규모 전시회다.
LS산전은 총 11부스(100㎡) 규모의 전시 공간에 ▲드라이브 ▲오토메이션 ▲전력 ▲전력·자동화 통합 솔루션 등 총 4개 테마로 글로벌 고객들이 솔루션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전시를 구성했다.
특히 자동화 전시회로는 처음으로 자동화와 전력 사업본부가 공동 참가해 각 사업별 신제품과 전략 제품군은 물론 신재생에너지 분야 양 사업 간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통합 솔루션을 선보였다.


LS산전은 자동화 분야 국내 1위 기업으로서 드라이브와 오토메이션 라인업을 통해 에너지 절감, 공장 자동화를 위한 다양한 시스템 모델을 제안했다.
소형부하용 ▲마이크로 드라이브인 M100 ▲범용 제품인 G100 ▲고성능 표준형 드라이브 S100 ▲팬, 펌프에 특화된 H100 등 각 산업별, 부하별 최적화된 드라이브 제품이 소개됐다.

특히 내달 출시되는 G100 신제품은 모든 산업 군에 폭넓게 적용 가능한 최적의 표준형 드라이브다. 기존 제품 대비 센서리스(Sensorless)와 토크 성능이 크게 강화됐고, 통신과 연결 편의 기능도 개선돼 참관객의 이목을 끌었다.
G100은 내달 0.4~7.5kW 용량으로 론칭하고, 내년에는 11~22kW로 용량을 확대해 잇달아 출시될 계획이다.
이와 함께 PLC(Programmable Logic Controller), HMI(Human Machine Interface), Motion, 서보, 감속기 등 오토메이션 라인업을 공개, 공장 자동화에 필요한 다양한 통신 시스템은 물론 공정 효율화를 높이는 스마트 팩토리 솔루션을 구현했다.
전력 분야는 MCCB(배선용 차단기) Susol과 Metasol 브랜드 주요 라인 업을 유럽 고객들에게 선보였다.

이번 전시에서 공개된 Smart ACB(기중차단기 ; Air Circuit Breaker)는 다음달에 개발이 완료될 예정이다. 언제, 어디서든 차단기 상태를 확인하고 제어를 할 수 있는 OCR(Optical Character Reader)을 탑재한 신제품이다. 안전관리와 유지 보수 측면에서 편의성이 업그레이드된 데다 전압·전류계측 오차가 세계 최고 수준인 0.5%다.
현재 양산 준비 중인 Metasol VCB 역시 가격 경쟁력은 물론 크기를 20%나 줄여 설치 편의성까지 확보한 제품으로 호평을 받았다.

이와 함께 ▲DC MC(전자접촉기 ; Magnetic Contactor) ▲DC 1000V/1500V MCCB(배선용차단기; Molded Case Circuit Breaker) ▲DC 1000V/1500V급 릴레이(Relay) 등 직류 전용 전력 기기도 대거 공개했다.
전력과 자동화 사업 통합 솔루션으로 구성한 ‘통합 존’은 태양광 발전이 활발한 이탈리아에서 ‘발전-송전-변전-배전-수용가’로 이어지는 실 제품 적용 솔루션을 제시, 태양광 발전 분야 A부터 Z까지 역량을 적극 홍보했다.
LS산전 관계자는 “전력과 자동화 모두 유럽 배전 시장과 자동화 시스템 시장 진출을 위해 이탈리아를 전략적 교두보로 삼을 계획”이라며 “토털 솔루션 제공이 가능한 기업으로서 패키지 공급 역량을 지속적으로 홍보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LS산전이 이탈리아 최대 자동화 시스템 전시회에서 G100 드라이브, Metasol VCB 등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자동화와 전력기기 신제품을 대거 공개했다.


* 자료원 : 전기신문 송세준 기자 21ssj@electimes.com
http://m.electimes.com/article.php?aid=1559091379179901011&page=1

전기신문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고 있으므로, 컨텐츠(기사)를 무단 사용하는 것은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